default_setNet1_2

김제 출신 배우 이정현 “실검 1위, 얼떨떨하네요”

기사승인 2018.08.09  

공유
default_news_ad1
   
이정현
 “연기를 좋아하다 보니 여기까지 왔고, 연기자의 길에 들어선 이상 부끄럽지 않은 배우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tvN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 출연 중인 배우 이정현.

 전북 김제 출신으로 전주 한일고를 졸업한 그는 운동 선수에서 배우로 전향한 특이한 이력의 소유자다.

 최근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일본군 츠다 역할을 맡아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배우 이정현은, 실시간 검색어 1위에도 오르는 등 대중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이병헌과 함께 열연을 펼친 그는 “이병헌이 연기에 대한 조언을 아끼지 않는 선배이기도 하다”면서, “차분하게 동생처럼 다독여주고 격려를 해줘서 대 선배 앞에서 부담을 덜고 연기를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촬영 중에 인상 깊은 기억으로는 명품 배우 이병헌을 다치게 할 뻔한 아찔했던 상황을 털어 놓았다.

 이정현은 “이병헌과 총을 들고 대치하는 장면에 들어가기 전, 총이 불발된 것을 여러 번 확인했다”면서, “그런데 촬영에 들어가자 이병헌을 향해 방아쇠를 당겼는데 펑 소리가 나니 그저 아찔하기만 했다”고 밝혔다.

 당시 총에서 나온 공기가 이병헌의 볼을 스쳐서 다행이지, 다른 위험한 상황을 상상하니 매순간 침착한 성격인 그도 어쩔 수 없었단다.

 앞으로 명품 연기자가 꿈이라는 이정현은 “힘들고 어려운 상황도 있겠지만 연기자라는 직업에 만족을 느끼고, 전북인의 한 사람으로서 고향 사람들에게 꾸준히 사랑받는 배우가 되고 싶다”고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김영호 기자


ad28

김영호 기자

<저작권자 © 전북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