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주시 청년금융코칭프로그램 교육

기사승인 2018.08.09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전주시가 청년들이 금융지식을 바탕으로 사회생활에 안정적인 첫 발을 내딛을 수 있도록 금전관리습관을 돕고 나섰다.

시는 8월 9일까지 6주간 전주에 거주하는 청년 97명을 대상으로 고위험 투기의 위험을 숙지하고 금융자산을 안전하게 형성하는 법을 익힐 수 있는 청년금융코칭프로그램인 ‘내 통장 두드림’을 실시했다.

김봉정 전주시 일자리청년정책과장은 “건전한 금융지식은 청년들이 안전하게 사회에 첫발을 내딛기 위해서뿐만 아니라, 전주의 지속적인 발전에도 중요한 요소다”라며 “앞으로도 전주시 금융복지상담소와 함께 청년들의 생활역량강화를 위한 알찬 금융코칭 상담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이 프로그램에는 김선유 전주시 금융복지상담소 실장 등 3명의 금융전문가들이 강사로 나서, △사회초년생이 알아야할 금융 기초지식 △금전관리습관 배양을 위한 가계부점검 △일대일 상담을 통한 맞춤식 금융컨설팅 등으로 꾸며졌다.

장정철 기자



ad28

장정철 기자

<저작권자 © 전북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