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정읍시, 전라북도 사회조사 실시

기사승인 2018.08.09  

공유
default_news_ad1
   
 
정읍시가 오는 17일부터 9월 4일까지 2018년 전라북도 사회조사를 실시한다.

이 조사는 시민들의 삶의 질과 사회구조 변화상을 파악하고, 지역 정책개발 연구의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실신된다.

조사는 전라북도와 정읍시에서 주관·실시한다.

조사항목은 6개 분야 47개 항목으로 ▲가구·가족(6개) ▲소득·소비(4개) ▲고용·노사 (4개) ▲복지(6개) ▲사회통합(3개) ▲도(12개)·시(12개) 특성항목이다.

조사 대상은 정읍시에 거주하는 1천5가구를 표본 추출하여 가구에 상주하는 자 중 만 15세 이상 가구주와 가구원이다.

특히 올해 조사는 지난해 50개 조사구 1천표본가구에서 67개 조사구 1천5표본가구로 확대됐다.

이에 따라 사회조사의 통계 정확도를 향상시키기 위해 조사구 당 표본가구수를 20개에서 15개로 축소하고 조사가구 수를 늘린다.

조사는 조사원이 각 가구를 방문, 조사 대상자를 직접 만나서 조사하는 면접조사가 원칙이다.

다만, 면접이 불가능한 경우 응답자가 직접 기입하게 하여 회수하는 조사 방법도 병행한다.

시 관계자는 “시민의 사회적 관심사와 삶의 수준을 조사한 결과가 정책 수립의 기초 자료가 된다”며 “통계법 제33조(비밀의 보호)에 따라 통계 작성을 위해 집계된 개인정보 등은 통계 작성 외의 목적으로 사용되지 않도록 철저히 보호되는 만큼 조사원 방문 시 적극적인 협조와 응답을 부탁 드린다”고 당부했다.

 정읍=강민철 기자


ad28

정읍=강민철 기자

<저작권자 © 전북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