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안군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기사승인 2018.05.16  

공유
default_news_ad1

   

 부안군은 15일부터 16일까지 2일간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의 일환으로 부안군청 불시 화재대피훈련과 지진대피 훈련을 실시했다.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 훈련은 실전위주의 훈련을 통해 재난대응체계를 가동하고 점검하는 훈련으로 대형 재난발생시 긴급구조에 관련기관·단체의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군민들의 참여를 통해 안전문화 확산에 목적을 두고 실시했다.

 부안군은 훈련기간 부안군청 공무원과 민원인 등 5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화재 및 지진대피 훈련을 실시하고 소화기 사용요령, 심폐소생술을 교육했다.

 안전한국훈련에서는 실제훈련으로 방사능영상정보를 활용하고 통합지원본부와 재난현장통합지원본부 간 실시간으로 재난상황을 공유해 신속하게 재난을 처리할수 있도록 하였으며 드론과 매몰자 음파탐지기, 영상탐지기 등 첨단장비를 동원해 훈련을 실시했다.

 이연상 부안군부군수는 “자연재난은 피할 수 없지만 훈련과 학습을 통해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다”며 “소화기 사용법 및 심폐소생술을 익혀 실제상황에 활용하자”고 당부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ad28

방선동 기자

<저작권자 © 전북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